본문 바로가기

소소한 일상/Dear. 시율

울산 병영성지

 

@ 2018. 09. 10 울산 병영성지

 

언제 가을이 왔니..

 

순교자 성월 가족이 함께 찾은 울산 병영성지

 

광장에 울리는 떼제 음악이 참 좋구나.

 

가을 바람이 참 좋구나

 

함께여서 참 좋구나

 

 

 

 

'소소한 일상 > Dear. 시율'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 경주  (0) 2018.11.07
장림포구 부네치아  (0) 2018.10.24
부산 정원박람회  (0) 2018.10.24
아빠 체육대회  (0) 2018.10.24
9월의 마지막 날  (0) 2018.09.30
울산 병영성지  (0) 2018.09.11
오키나와 트로피컬 로컬비치에서  (0) 2018.09.10
베스트 드라이버 시율  (0) 2018.09.01
오키나와 우후야 대가에서 대기하며..  (0) 2018.08.26
자리가 사람을 만든다  (0) 2018.08.21
다시, 빕스에 연어가 사라졌다  (0) 2018.0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