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뭄바이

[인도 배낭여행] 아그라 타지마할 입장료 (인도여행의 필수 코스) 타지마할 Dharmapuri, Forest Colony, Tajganj, Agra, Uttar Pradesh 282001 인도 ☎ +915622227261 금요일 휴관 인도의 대표적인 이슬람 건축물 타지마할 1631년 무굴 제국의 황제 샤자한(Shah Jahan)이 죽은 세번째 아내를 추모하기 위해 지은 무덤(?)이다. 무려 22년동안 흰색 대리석으로 지은 웅장한 타지마할은 인도 이슬람 예술작품 가운데 가장 훌륭한 작품으로 누구나 인정할 수밖에 없는 세계 유산의 최고 걸작이다. 그곳에 오늘 간다. 아침 일찍 도착한 아그라역 근처 라커룸에 무겁디 무거운 배낭을 맡기고 릭샤를 타고 타지마할로 향한다. 릭샤왈리는 "타지마할에 들어가도 볼거 없어 비싸기만 비싸지.. 그냥 나랑 원데이 투어 하자 저렴하게 해줄께".. 더보기
[인도 배낭여행] 바라나시 뿌자 (삶과 죽음이 공존하는 곳) 인도 바라나시 Varanasi, India 역사보다 오래된 도시 바라나시 밤 11시 아그라에서 바라나시행 열차에 올랐다. 오전 9시에 도착예정이라던 기차는 9시간을 연착해 오후6시가 되어서야 바라나시에 도착할수 있었다. 한달 조금 넘게 인도여행의 막바지에 다다르니 이제는 인도의 노프라브럼에 나도 모르게 녹아들고 있는것 같다. 화도 났고, 지치기도 했고, 걱정도 됐고, .. 배도 고프고.. 하지만 기차에서 우연히 만났던 아이들과 언어는 통하지 않지만 웃으면서 시간을 보낼수 있었다. 바라나시역 앞에서 오토릭샤를 탔지만 우리의 목적지인 가트까지는 릭샤가 들어갈수 없다며 우리를 마을 입구에서 내려준다. (가트란 강가를 따라 놓여져있는 계단을 의미한다. 강가는 갠지스강을 말하며 바라나시에는 100여개의 가트가 있.. 더보기
[인도 배낭여행] 자이살메르 사막에서 맞이한 생일 사막에서 맞이한 내생일 12월 내생일은 늘 겨울이였는데.. 사막에서 맞이하는 기분도 참 묘하다. 오전에 1박2일의 낙타사파리를 끝내고 집에서 쉬다 오후에 자이살메르 성앞에서 사파리때 만났던 친구들을 다시 만나기로 했다. 함께 저녁 식사를 하기 위해서다. 저녁이 내린 자이살 메르의 풍경 자이살메르 성 입구에서 홍콩처자 메이보를 기다린다. 같이 저녁식사를 하자고 약속은 했지만 살짝 그녀에게는 부담이 되었을려나... 아님 무슨일이 생겼나... 10분쯤 기다렸을때 숨을 헐떡이며 뛰어오는 그녀 낙타사파리할때와는 전혀 다른 모습이다. 펀자비를 입은 그녀의 모습이 단아해보인다. 옷이 날개라더니..ㅋ 아 자이살메르 성문 앞에 Bhang Shop 이라고 있는데 이곳은 마리화나 같은 마약을 파는 곳이다. 나라에서 허가를 .. 더보기
[인도여행] 자이살메르 낙타 사파리 (Jaisalmer Camel Safari) 1박2일 첫날 자이살메르 낙타 사파리 Jaisalmer Camel Safari 자이살메르는 낙타 사파리를 하기 위해서 찾는다고 할정도로 관광객도 많고, 낙타사파리 업체도 많고, 그 종류도 아주 다양하다. 반나절 낙타사파리 / 하루종일 낙타사파리 / 1박2일 낙타 사파리 / 긴 사파리 (2일 ~6일) 가격도 업체마다 천차만별... 업체선정을 할때 꼭 낙타사파리중 식사나 잠은 어떻게 하는지, 어디로 어떻게 이동을 하는지, 낙타는 얼마나 탈수 있는지 운영자는 무엇을 준비하는지, 그리고 일정까지 꼼꼼한게 따져봐야 한다. 우리는 사람들이 가장 많이 선택하는 1박 2일 낙타사파리 선택^^ 아침 일찍 게스트 하우스를 나와 자이살메르 성앞으로 하나둘 모이기 시작하는 사람들과 인사를 나눈다. 다행히 한국인들이 있었다. 신혼여행을 왔다.. 더보기
[인도배낭여행] 뭄바이에서 우다이푸르로 (지옥의 슬리퍼버스) 슬리퍼버스를 타고 뭄바이(Mumbai)에서 우다이푸르 (Udaipur)로 뭄바이에서 우다이푸르(Udaipur)로 향하는 버스를 예약했다. 저 저.. 녀석을 믿었건만.. 친절하기만 했지 .. 그게 지옥의 시작일줄은 꿈에도 몰랐다. 그래도 슬리퍼 버슨데.. 처음 타는 슬리퍼 버스에 기대를 왕창 했는데.. 기차보다 버스가 더 빠르다고 너가 얘기 했잖아!! 죽음의 버스 화장실이라곤 그저 버스 뒷자석 바닥에 난 구멍하나.. 도로에 그냥 퍼붓고 다니는 거지.. 인도스러운 버스 슬리퍼 칸은 너무 더럽고 냄새가 나서 침낭으로 이리저리 해봤지만 창도 제대로 열리지도 않고.. 열었다 하더라도 매연냄새.. 먼지냄새 곳곳에 휴게소를 1시간 마다 들려선 도대체 언제 도착할지 잠을 자다 깨다 20시간. 뭄바이에서 저녁 6시에 탄.. 더보기
[인도 배낭여행] 뭄바이 타지마할 호텔 (Mumbai TajMahal Hoel) 뭄바이 타지마할 호텔 Mumbai TajMahal Hoel 뭄바이에 머무는 동안 내내 우리가 묵었던 도미토리 숙소 설베이션 아미 (Salvation Army Red Shield House) 뭄바이에서 보기 드물게 저렴한 도미토리 숙소인데다 조식까지 주는 아주 사랑스런 도미토리다. 고아에서 뭄바이로 향하는 기차가 밤 12시가 넘어서 도착을 했어도 아무 탈없이 우리를 받아줬던 숙소 위치 또한 뭄바이의 얼굴(?) 타지마할 호텔 바로 옆이다. 그래서 어디서든 찾기가 쉽다 ㅋ 아침일찍 조식을 챙겨먹고 (배가 고프지 않아도 꼬박꼬박 챙겨먹는다. 혹시나 배고플까봐 ㅋ) 도미토리를 나섰다. 길거리가 시끌시끌 하다. 결혼식이 있나보다. 신부가 중국사람이였다. .. 오늘은 별 계획없이 그냥 거리를 걸어보기로 했다. 돈을 .. 더보기
[인도배낭여행] 뭄바이 성토마스성당, CST역, 리갈 시네마에서 볼리우드 영화보기 Regal Cinema 뭄바이 리갈시네마 뭄바이는 즐기기 좋은 도시다. 오래 머물수록 얻는 것도 많다. 물가가 조금 세다는건 어쩔 수 없지만.. 뭄바이는 인도의 재정 중심지이자 경제 발전소다. 글고 무엇보다 흰두 영화사업의 중심지.. 바로 볼리우드다. 뭄바이에 있는 영화관은 족히 100개는 넘는다고 한다. 그중에서도 역사가 깊다는 리갈 시네마 (Regal Cinema) 오늘 오후에는 이영화관에서 인도영화를 볼작정이다. 영화표는 영화 시작하기 1시간전에 살수 있다. 그래서 오늘도 어김없이 Salvation Army Red Shidld Hostel에서 제공하는 무료 아침식사를 챙겨 먹는다. 꽁짜라서 그런지 언제 먹어도 맛있다. 식사후 다시 뭄바이 구경에 나섰다. Standard Chartered Grindl.. 더보기
[인도배낭여행] 뭄바이 마니바반 Mani Bhavan 간디기념관 마니바반 Mani Bhavan 간디기념관 영업시간 : 오전 9시30분~ 오후 6시 http://gandhi-manibhavan.org 입장료 : Rs10 뭄바이 볼거리.. 고아에서 기차를 타고오면서 가이드북을 이리저리 찾아봤다. 마니바반, 도비가트, 하지 알리의 무덤, 타지마할 호텔, 게이트웨이 오브 인디아 마린드라이브, 뭄바이 CST역, 제항기르 아트 갤러리, 성 토마스 성당, 리갈 시네마 다 가볼 수 있을나..ㅋ 뭄바이에서의 첫날 버스에 올랐다. 인도 뭄바이의 간디 기념관 (Mani Bhavan, 마니바반)으로 향한다. 버스는 버스정류장에 서지 않는다. 그저 천천히 움직일 뿐이다. 그때 우리는 달리면서 버스에 올라야 한다. .. 맙소사 할머니 할아버지들은 어떻게 버스를 타시는걸까.. 버스표는 버스를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