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살티공소

[천주교부산교구] 살티 순교성지 (김영제 베드로, 김아가다) 살티공소 살티 순교성지 (살티 공소) 김영제 베드로와 김 아가다 묘 울산 울주군 상북면 덕현살티길 11 (덕현리 1144-3번지) ☎ 언양성당 052-262-5312 부산교구 울산 살티 순교성지 김영제 베드로와 그의 여동생 김 아가다 묘 양반 가문의 김영제 (金永濟 1827~1876) 베드로는 9개월이나 감옥에 갇혀서 배교를 강요당하고 종지뼈가 으스러져 떨어져 나가는 극심한 고문과 문초를 당하다가 고향으로 돌아왔으나 혹독한 장독이 전신으로 퍼지고 상처 부위에는 항시 피고름이 흘러 한겨울에도 바지를 걷고 진물을 받아내야 하는 고통속에 살다가 결국 1875년 숨을 거두었다. 김영제 (베드로)의 동생인 김 아가다 그녀는 김영제와 함께 체포되었다가 도망쳐 나와 최양업 신부가 있는 죽림굴에 은신하며 최신부를 도왔다. 체포..
[울산여행] 살티순교성지(살티공소)-김영제 (베드로), 김아가다묘 살티 순교 성지 울산시 울주군 상북면 덕현리 1144-3번지 천주교 성지 신불산 자연휴양림으로 향하던중 "살티 순교자 성지" 이정표가 눈에 들어온다. 늘 오갈때마다 이정표를 보면서 시간나면 한번 찾아가봐야지 했었는데 오늘만큼은 달랐다... 살티? 이름한번 요상하다... 살티의 뜻은 "살수있는 터"라는 데서 유래되었다고 한다. 신유박해, 기해박해를 거쳐 간울, 죽림굴로 숨어들었던 천주교인들이 경신박해와 병인박해를 피해 더욱 안전한곳으로 숨어 모여든곳이 바로 여기 안살티이다. 당시 관헌들이 교우를 찾아 석남사까지는 왔었지만 이곳을 그냥 지나치고 경주로 빠져나감으로 해서 이곳 교우들이 죽음을 면하고 무사히 살아 남게 되어서 살수있는 터 곧 살티라 불려지게 되었다고 한다. 목숨까지도 두려워 하지 않았던 그들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