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천불동계곡

[설악산 1박2일 산행 코스] 가을단풍 비에 젖은 설악산(천불동 계곡) 설악산 국립공원 강원도 속초시 설악산로 833번지 http://seorak.knps.or.kr 설악산 1박2일 둘째날 (희운각대피소 - 양폭대피소 - 설악동) 이튿날 새벽3시 희운각대피소에서 설악산 대청봉으로 올랐다. 가파른 오르막을 올라 천왕봉에 올라섰지만 날씨는 오늘을 허락하지 않았다. 오늘 부터 비가 온다는 예보에 기대도 안했었지만 막상 흐린 하늘을 보니 아쉬움은 어쩔수 없나보다. 다음을 기약하며 희운각대피소로 돌아내려오는길.. 슬금슬금 흐린하늘이 하나를 더 보태기 시작한다.^^;; 촉촉한 비까지 내려주시다니.. 이렇게 감사할수가..ㅠㅠ 서둘러 빠른걸음으로 희운각 대피소로 돌아왔다. 갑자기 내리기 시작한 비로 희운각에는 많은 사람들이 모여들기 시작한다. 대피소에 맡겨뒀던 짐을 찾아 젖은 옷을 갈아입..
[설악산1박2일]가을 단풍이 아름다운 설악산(희운각대피소)#1 설악산 국립공원 강원도 속초시 설악산로 833번지 (설악동) http://seorak.knps.or.kr 설악산 1박2일 첫째날 (설악동 - 비선대 - 양폭대피소 - 희운각대피소) 설 악!!산 ` 부산에서 설악동까지 500km 참 멀다. 부산에서 설악동까지 가는 버스가 있긴하지만 오랜만에 생긴여유로 하루전날 동해를 타고 쉬엄쉬엄 설악동까지 가기로 했다. 부산을 떠나는 첫날 아침 하늘은 흐렸지만 맘만은 밝게 빛난다. 영덕강구항에서 이른 아점을 먹고, 동해의 푸른바다와 하늘, 시원한 바람에 찌든 스트레스를 날려 버린다. 특히나 저녁을 먹었던 속초 동명활어센터는 동해여행의 제대로된 마무리 마침표를 찍은 셈이다. 아직도 그 생새우의 달짝지근한 맛이 입안 한가득 살아있으니 말이다. 다음날 아침 설악산 1박2일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