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앙코르왓

[캄보디아 자유여행] 앙코르와트 참배로와 연못 앙코르와트 참배로 Angkor Wat Gateway 앙코르 와트 해자를 지나 왕의 문으로 들어간다. 왕의 문에서 다시 걸어왔던 해자 다리를 뒤돌아 본다. 아~~ 그늘이다. 보통 사람들은 이 문을 지나 바로 앙코르와트 참배로로 향한다. 하지만 우리는 지친다리와 땀을 식히기 위해 왕의문 양쪽의 회랑을 천천히 둘러보기로 했다. 다녀와서 알게되었지만 왕의 문의 오른쪽 고푸라에 대형 불상이 그나마 덜 훼손된 모양이라는걸 알았다. 뭐 팔이 몇개 없긴 하지만 이 모습도 그리 나쁘지 않았다. 사실 이 불상보다 나는 불상을 바라보던 저 어린 승려들 자꾸 눈에 들어왔다. 그래서... 졸졸 따라다녔다. ㅋ 다녀와서 보니 온통 그들의 사진이구나 ㅠ 조금전의 불상보다는 조금 더 팔 부분이 남아있는 상태다. 나도 모르게 자꾸 그..
[캄보디아 자유여행] 앙코르와트 다리 해자 (Sandstone Cause Way) 앙코르와트 다리 Angkor Wat Sandstone Cause Way 왕 : 수리야바르만 2세 종교 : 힌두교 (비슈누 숭배) 캄보디아 자유여행의 둘째날 새벽에 앙코르와트 일출을 보고 http://simjuliana.tistory.com/1002 곧바로 호텔로 돌아와 조식만 챙겨 먹고 오전내내 자버렸다. 커튼 사이로 비집고 들어오는 아침햇살과 맑은 하늘이 조금 아쉽기는 했지만 이미 내몸이 내맘대로 되지 않는다. 캄보디아 여행이 이틀 밖에 되지 않았지만 내몸은 이십전에 나도 모르게 쌓여있던 스트레스들을 기억하나보다. 한살이라도 더 젊을때 여행하라던 선인들의 말씀이 옳았다. ㅋ 원래 계획은 오후에 앙코르와트에 가기전 들렸으면 하는곳이 몇군데 있었지만 아쉽지만.. 앙코르와트를 제대로 보기위해 시간을 잠에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