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민국!!/경상

[통영여행] 가오치여객터미널 - 사량도 가는 배타는 곳


가오치 여객 터미널 

(사량도 여객선 터미널)

경남 통영시 도산면 도산일주로 542-55

☎ 055-647-01747



경상남도 통영시 남해에 있는 샤랑도



 

사량면은 섬 사이의 해협인 동강을 사이에 두고 윗섬(상도)과 아랫섬(하도)으로 나뉜 사량도와

수우도로 구성된 3개의 유인섬과 학도, 잠도, 목도등 몇개의 무인도로 되어있는 한개의 면이다.

 

사량도의 이름은 윗섬과 아랫섬 사이의 해협이 구불구불 한데서 유래했다고 전한다.

예로부터 호남과 영남을 잇는 수군의 중요거점으로서 군사적으로 중요한 점이였다고 한다고 이책에 나와있었다. ㅋ

 

 

"부산에서 사량도를 가려면 어떻게 가야하나요?"

몇일전 부터 이번 남해여행을 위해 검색해댔던 말이다.

아침일찍 통영 가오치터미널로 향했다.

 

 

남해 고속도로위를  한참 달려 도착한 가오치 터미널

그땐 이미 2시간 간격으로 운행하는 배가 방금 막 선착장을 떠난 뒤였다.

"휴게소만 들리지 않았어도 탈수있었는데 그치?.."   아쉬움은 있었지만 뭐..

 

 

해변가에 아름답게 꾸며진 테라스(?)에 앉아 파란 바다를 한참을 바라보다 마을 구경에 나섰다.

한적한 어촌마을, 출렁이는 파도위로 햇살이에 비친 바닷물이 반짝이고, 부우웅~ 고깃배가 지나가고,

물위에 올망졸망 떠있는 양식장??하며..음~~ 바다비린내^^

 

 

그렇게 기분좋은 기다림이 있은지 정확히 2시간뒤..

사량도까지 싣어나를  배는 가오치터미널선착장에 도착했고,

차를 배위로 싣고서 가오치터미널을 떠나 사량도를 향한다.

 

 

40분 가량 가야 한다는 배는 다행히 배멀미를 참을수 있을만큼만 울렁였다..

 

 

출발~!!

 

 

 

"왠지 이번 남해 여행은 기대가 된다." 생각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통영시 도산면 오륜리 1048-15 | 사량 카페리호
도움말 Daum 지도